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페이스북 more

photo_2019-10-02_13-46-09.jpg


 핵발전을 중단하고 지속가능한 생태에너지로 전환하는 것은 문재인 정부의 공약이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핵발전소는 가동중이고, 임기초반 이뤄졌던 사회적 논의조차 중단되었습니다. 그동안 핵발전소 인근주민들은 방사능에 피폭된채 삶을 이어갈수밖에 없었습니다. 문재인 정부는 나아리를 비롯한 핵발전소 인근주민들의 이주대책을 마련하고, 지속가능한 생태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해 대책을 마련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