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페이스북 more

강용준회원이 복직 농성을 하고 있는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건물 안 현관, 원장실 앞 복도 농성장에 다녀왔습니다  

강용준회원의 해고, 복직투쟁 이야기를 들어보실까요?


 무심히 10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다. 이번엔 반드시 현장으로 돌아가자!


1995년 전국과학기술노동조합(현 전국공공연구노동조합) 한국과학기술연구원지부 사무국장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노동조합을 떠나지 않고 활동해 왔다. 단위사업장 지부장을 하던 2007년 민주노총 서울본부 수석부본부장으로 출마해 당선되고 4개월여 남은 지부장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서울본부 상근활동을 시작했다. 수석부본부장으로서의 주요 역할 중 하나는 투쟁사업장 담당 활동이었다. 서울지역의 투쟁사업장 뿐 아니라 지방에서 상경하는 동지들과도 함께 했다. 408+426일의 고공농성 끝에 노사합의에 이른 파인텍(그 당시엔 한국합섬)도 그 중 하나의 투쟁사업장이었다. 투쟁사업장 동지들과 함께 한 공동투쟁은 나의 활동에 많은 도움과 고민을 주었다. 그 과정에서 특공치상 등등의 이유로 재판이 있었고, 2009년 말 사업장에서 면직(해고) 처리되었다. 이명박근혜 정권에서 공공부문 노동조합에 대한 탄압과 압박은 악랄했고, 공공부문 해고자들은 현장으로 돌아가기 사실상 불가능했다. 박근혜 탄핵 후 정권이 바뀌고 공공부문 해고자들이 현장으로 돌아가기 시작했고, 2018년 5월부터 복직을 위해 투쟁을 진행해 왔다. 청와대와 과기정통부, 사업장 앞에서 지속적인 1인 시위를 진행했고, 2018년이 가기 전에 마무리를 하고 싶었으나 사측의 무성의로 2019년 1월 2일부터 사업장 내 농성(원장실 앞 연좌농성과 천막농성)을 시작했다. 무심히 10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다. 이번엔 끝장을 보려고 한다. 반드시 현장으로 돌아간다. 투쟁!!



E0854C89-6F65-42A5-8E46-ABDEF8D48083.jpeg


5AC038DA-D98E-4CD0-9377-BA6F227657C9.jpeg



838B74A2-069B-4E7A-8081-1ADC620E051B.jpeg


4DA11065-F43F-4948-A340-7AD3BECAECCD.jpeg



윤희왕동지가 있는 광릉 추모공원에서 2주기 추모제가 진행 되었습니다 .


다음은 허영구 대표님의 추모사입니다  


 윤희왕 동지 2주기 추모의 글


세월이 흘러 동지가 떠난 지 2년이 됐습니다. 

살아남은 우리들이 2년의 시간을 지나왔습니다.

그렇게 또 시간이 흐르고 사람들은 지나가겠지요.


장애인활동보조인이자 돌봄지부 다사리분회장이었던 동지!

신문배달까지 하면서 과로에 시달리다 세상을 떠난 사람!

가난한 청각장애인 재단사의 자식으로 태어나 다시 노동자의 삶을 살던 사람!


항상 넉넉한 웃음을 잃지 않았던 동지로만 알았으나 

그 내면의 고뇌와 생활의 어려움을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장애인활동지원예산을 요구하며 국회나 정부를 상대로 투쟁할 때도

제대로 함께하지 못했습니다. 


민족민주열사.희생자 추모(기념)단체 연대회의가 발간한 2019년 열사 달력 1월의 글과 그림은 김자흔 님의 ‘푸른 반역’이라는 제목으로 

“그래요 당신은 거기서 나는 여기서”라는 글이 실려 있습니다. 


2년 전 평등노동자회는 아름다운 영혼을 지닌 두 분의 회원을 떠나보냈습니다. 

정찬훈, 윤희왕.

참 좋은 동지였습니다. 

추억을 넘어 우리가 살아가는 동안 뚜렷이 기억에 남을 것입니다.


그리하여 우리의 무력감과 게으름을 일깨워 줄 것입니다.

오늘은 절기상 소한이지만 평소보다는 따뜻한 겨울입니다.

윤희왕 동지, 영면하소서!


2019.1.6.일


평등노동자회

photo_2019-01-09_13-01-14.jpg photo_2019-01-09_13-02-41.jpg photo_2019-01-09_13-02-45.jpg photo_2019-01-09_13-02-48.jpg photo_2019-01-09_13-02-53.jpg



12월 2일 일요일 2시 용산철도회관 에서 올해 마지막 운영위원회가 열렸습니다.

'2019년 사업계획'과 '재정과 사무실 운영' 두가지 안건으로 이야기 하였습니다.



photo_2018-12-03_13-16-24.jpg photo_2018-12-03_12-11-23.jpg photo_2018-12-03_13-20-23.jpg photo_2018-12-03_13-20-26.jpg


11월 27일 평등노동자회 공공상근자모임이 있었습니다.

제주에서 충북에서도 함께 해주셨습니다.

매달 한번씩 모이고 있는 이 모임은 한달동안 활동한 이야기를 나누고, 함께 배우는 자리로 매김하고 있습니다.

이번달은 ILO협약중 한국에서는 아직지켜지고 있지 않은 4가지 조항에 대한 이야기와 탄력근로제의 실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다음달 모임은 12월 18일에 박대진회원의 집에서 올해 송년회를 진행하기로 하였습니다.


photo_2018-11-28_12-25-34.jpg


11월  23일-24일 1박2일로 인천 회원들이 모여 자월도로 모꼬지를 다녀왔습니다.

많은 회원이 참여하지는 못했지만 오랜만에 박일정으로 떠났던 시간이었습니다.

바닷가에 앉아 두런두런 이야기도 나누고 낙시도 하며 넉넉한 시간을 보내고 왔습니다.

함께하지 못한 동지들을 위해 사진으로 즐거움을 나눕니다.


photo_2018-11-28_12-26-28.jpg photo_2018-11-28_12-26-43.jpgphoto_2018-11-28_12-26-04.jpg photo_2018-11-28_12-26-58.jpg photo_2018-11-28_12-27-00.jpg photo_2018-11-28_12-27-07.jpg photo_2018-11-28_12-27-09.jpg photo_2018-11-28_12-27-13.jpg


문재인 대통령에게 비정규직 100인과의 대화를 요구하며 청와대앞에 비정규직노동자들이 나섰습니다.

평등노동자회 신현창회원 또한 함께하고 있었습니다.

신현창 회원은 또한 해고(예고)통지서를 들고 청와대앞에서 일인 시위중이었습니다.

신현창 회원을 만나 짧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original.jpg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